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이완의 그녀' 이보미, 돋보이는 미모 속 '손가락♥'…당연히 그에게?

(서울=뉴스1) 길혜성 기자 | 2018-12-06 09:25 송고
이보미 / 사진출처=이보미 인스타그램 © News1
골프스타 이보미(30)가 배우 이완(34)과 열애 중인 가운데, 손가락 하트를 하고 있는 모습의 사진을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이보미는 지난 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본 도쿄에서 찍은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이보미 / 사진출처=이보미 인스타그램 © News1
'미녀 골퍼'로 이미 유명한 이보미는 이 사진들에서도 밝은 미소를 선보이며 또 한번미모를 뽐냈다. 이와 함께 어깨 선을 드러낸 의상으로 섹시미도 자연스럽게 과시했다. 특히 현재 이완과 교제 중인 이보미는 한 장의 사진에서는 손가락 하트를 하고 있는 모습을 취해 시선을 더욱 집중시켰다. 

한편 이보미와 이완의 열애 사실은 지난 11월 말 외부에 공식적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가톨릭 신자로 성당에서 첫 인연을 맺은 후, 올 초부터 진지한 만남을 가져오고 있다. 

이보미는 현재까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4승,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21승 등 한일 양국 1부 투어에서만 무려 25승을 거둔 실력파 골프 스타다. 이보미는 빼어난 실력 뿐만 아니라 귀여운 외모와 함께, 팬들에 대한 따뜻한 매너로도 한일 양국 골프계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comet@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