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넥슨, 3Q 영업익 2381억…"中 이어 美·EU서도 날았다"

(서울=뉴스1) 이수호 기자 | 2018-11-08 15:49 송고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 © News1 박정호 기자

넥슨이 올 3분기 2381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하면서 직전 2분기 부진에서 벗어났다. 중국에서 꾸준함을 보여주는 '던전앤파이터' 외에도 미국과 유럽시장에서도 성장세를 보인 덕분이다. 

8일 넥슨은 올 3분기 2381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 전년동기대비 4% 증가했다고 밝혔다. 같은기간 매출액은 6961억원, 당기순이익은 2239억원으로 각각 15%, 14% 급증했다.

올 1~3분기 전체 합산 매출은 2조1000억원이다. 올 1분기 89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한 만큼, 4분기에도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일 경우 연매출 3조원 달성도 가능할 전망이다.  

올 3분기 넥슨은 해외에서만 4635억원의 매출을 달성, 전년동기대비 25% 급증했다. 전체 매출 비중에서 해외매출 비중은 72%에 달한다. 

넥슨의 대표작인 던전앤파이터는 올해 중국서비스 10주년을 맞아 진행한 여름이벤트 덕분에 중국에서 견고한 매출 성장세를 이어갔다. 출시 15주년을 맞은 메이플스토리 역시 업데이트 이후 네이버 인기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반등에 성공했다. 

북미와 유럽에선 각각 지난 6월과 7월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 '다크니스 라이지즈(Darkness Rises, 한국서비스명 다크어벤저3)'와 '메이플스토리M'과 함께 미국 픽셀베리 스튜디오의 '초이스(Choices: Stories You Play)' 호조에 힘입어 북미, 유럽 및 기타 지역의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2배 이상 성장했다.

모바일게임도 큰 성과를 거두며 전년동기대비 19% 늘어난 1636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메이플스토리 기반의 모바일게임인 '메이플스토리M'은 누적다운로드 2000만건을 돌파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모바일 RPG '다크어벤저3'가 해외에서 1000만 다운로드를 달성했다.
 
넥슨 관계자는 "올 3분기에는 장기 흥행을 지속하고 있는 던전앤파이터와 메이플스토리 등 PC온라인게임과 새롭게 출시된 모바일게임이 고루 성장했다"면서 "올해 지스타에서 선보일 타이틀을 중심으로 성장동력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lsh59986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