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호텔ㆍ관광

미쉐린 가이드 3스타에 신라호텔 '라연' 청담동 '가온' 3년 연속 선정

2스타 5곳, 1스타 19곳 등 총 191개 레스토랑 '미쉐린 가이드서울 2019' 선정

(서울=뉴스1) 류정민 기자 | 2018-10-18 13:51 송고 | 2018-10-19 08:12 최종수정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 발간 및 시상식'에서 1,2,3스타를 받은 쉐프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2018.10.18/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미쉐린가이드 3스타 레스토랑에 서울신라호텔의 한식당 라연(La Yeon)과 청담동의 가온(Gaon)이 3년 연속 선정됐다.

미쉐린은 18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그랜드불룸에서 '미쉐린 가이드 서울(MICHELIN Guide Seoul) 2019' 발간과 함께 191 개 선정 레스토랑을 발표했다. 새롭게 발간된 이번 서울편의 등급별 레스토랑은 3스타 2곳, 2스타 5곳, 1스타 19곳, 빕 구르망 61곳, 더플레이트 104곳 등이다.

미쉐린 가이드 인터내셔널 디렉터 그웬달 뿔레넥(Gwendal Poullennec)은 "2개의 3스타 레스토랑을 보유한 서울은 세계적인 미식의 새 장을 열며 깊은 인상을 주고  있다"며 "올해  다시  한번  미쉐린의  평가원들은  서울이  가진  잠재력과 역동적인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하고 한국적인 맛으로 찬사를 받을만한 새로운 고메 식당들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미쉐린 가이드는 3스타를 '요리가 매우 훌륭해 특별히 여행을 떠날 가치가 있는 레스토랑'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2스타 레스토랑에는 △권숙수 △정식당 △코지마 △알라프리마 △밍글스가 선정됐다. 알라프리마와 밍글스는 새로 합류했고 지난해 선정됐던 곳간은 1스타를 받았다.

2스타는 '요리가 훌륭해 찾아갈 만한 가치가 있는 레스토랑'이다.

1스타 레스토랑은 △곳간 △다이닝 인 스페이스 △도사 △라미띠에 △모수 △무오키 △발우공양 △비채나 △스와니예 △스테이 △유 유안 △이종국 104 △익스퀴진 △제로 컴플렉스 △주옥 △진진 △테이블 포 포 △품 △한식공간 등 19곳이다.

이중 모수, 무오키, 한식공간, 이종국 104, 스테이 등 5곳이 1스타에 새롭게 합류했다. 1스타는 '요리가 훌륭한 레스토랑'이다.

앞서 이달 11일 미쉐린은 총 61개의 빕 구르망(Bib Gourmand)을 발표했다. 빕 구르망(Bib Gourmand)은 3만5000원 이하의 합리적인 가격에 훌륭한 음식을 제공하는 레스토랑을 의미한다.

또 '좋은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레스토랑'을 의미하는 더 플레이트에는 104개 레스토랑이 선정됐다.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 에 선정된 모든 레스토랑은 미쉐린 가이드 서울 공식 웹사이트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ryupd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