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전북

"장애인도 이용해요"…전주 어울림 국민체육센터 개소

(전주=뉴스1) 김춘상 기자 | 2018-10-10 22:03 송고
10일 전북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 전북어린이회관 인근 옛 론볼링장 부지에서 '전주 어울림 국민체육센터' 개소식이 열린 가운데 김승수 전주시장 등 참석자들이 박수를 치고 있다.(전주시 제공)2018.10.10/뉴스1 © News1 김춘상 기자

전북 전주에 장애인도 이용할 수 있는 대규모 체육시설이 들어섰다.

전주시는 10일 덕진구 송천동 전북어린이회관 인근 옛 론볼링장 부지에 조성된 '전주 어울림 국민체육센터'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장애인단체 회원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국민체육진흥기금 50억원 등 총 90억원이 투입된 이 국민체육센터는 지하1층, 지상2층에 연면적 4528㎡규모로 지어졌다.

1층에 론볼링장(8레인)이, 2층에 다목적체육관과 동아리실, 체력단련실, 운동처방실, 다목적홀 등이 있다.


전북 전주 어울림 국민체육센터 다목적 체육관/뉴스1 DB

이 센터에서는 장애인과 노약자, 어린이 등 누구나 편안하고 안전하게 체육활동을 즐길 수 있다.

전국에 장애인 이용이 가능한 국민체육센터가 있는 곳은 전주를 포함해 3곳이다. 전북에서는 유일하다.

시 문화관광체육국 관계자는 "앞으로도 몸이 불편한 분들이 다양한 생활체육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체육시설 정비에 힘쓰는 것은 물론이고 장애인 편익시설도 더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mellotr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