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문화 > 푸드일반

[카드뉴스] 산속의 진미, 신선들의 음식 ‘송이버섯’

(서울=뉴스1) 김수경 에디터 | 2018-10-02 19:05 송고 | 2018-10-04 09:11 최종수정
지난달 평양에서 열린 9월 평양공동선언 기념으로 북측에서 송이버섯 2t을 보내왔다. 고령자순으로 4000명의 이산가족들에게 1인당 500g씩 추석 선물로 전달됐다. 진한 향과 함께 많은 이들의 눈시울을 적셨다. 

시월은 송이의 계절이다. 먹고 안 먹고는 자유이지만 지금쯤 먹지 못하면 또 한해를 기다려한다. 그윽한 솔향기, 달짝지근한 맛, 부드러우면서도 쫄깃한 식감. 산속의 진미 송이버섯에 대해 알아보자. 

 

 

 

 

 

 

 
[news1] '푸드·요리·맛집·건강·다이어트' 뉴스 제보 - food@news1.kr


foo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