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 "블록체인 규제, 가급적 없어야할 것"

유영민 괴기정통부 장관 '블록체인서울 2018'에서 밝혀

(서울=뉴스1) 이수호 기자 | 2018-09-18 16:03 송고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 News1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블록체인 규제는 가급적 없는 것이 좋다"고 밝혀, 블록체인 업계의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1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블록체인서울 2018' 행사에 참석한 유 장관은 이같이 밝히고 "블록체인 기업들이 다수 탄생할 수 있도록 정부가 뒷받침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유 장관은 "블록체인 성공 사례가 다수 나와야한다"면서 "숲이 만들어져 숲속에서 나무들이 건강하게 자라기 위해서는 성공 스토리와 레퍼런스(참고 사례)가 한국에서 시급히 만들어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국가가 전체적으로 블록체인 영역에서 정리할 것이 많은데, 블록체인 기업들이 다수 탄생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는 것을 비롯해 특히 규제를 적극적으로 풀어야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유 장관은 정부가 혁신성장으로 추진하고 잇는 8대 선도산업을 언급하며 "정부가 자원을 투입해 장기간 해야 할 분야는 데이터, 인공지능, 수소경제 등인데 또 중요한 하나가 블록체인"이라며 "단기간에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선 인력 육성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lsh59986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