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N컷] '라디오스타' 수주 "GD에 모델 바바라 팔빈 뒷담화했다" 고백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8-08-29 13:37 송고
MBC © News1

세계적인 톱모델 수주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한 달 집세 가격에 맞먹는 어마어마한 금발 변신 비용을 솔직히 털어놓는다. 또한 세계적인 모델 바바라 팔빈과 GD(지드래곤) 등 절친들과의 에피소드로 관심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29일 밤 11시10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배두나, 이기찬, 수주, 스테파니 리가 함께하는 ‘물 건너간 스타’ 특집으로 꾸며진다.

국내보다 해외에서 더 유명한 세계적인 톱모델 수주. 국내에선 GD의 절친으로 알려져 있는 그녀는 알고 보면 데뷔 2년 만에 세계 4대 컬렉션인 뉴욕, 파리, 런던, 밀라노 런웨이를 휩쓴 장본인이다. 

수주는 금발로 탈색을 한 뒤 해외에서 주목을 받기 시작한 사실을 털어놨는데 “몸매 관리보다 열심히 한다”며 한 달에 한 번 염색을 하고 두피 관리에 많은 신경을 쓴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특히 그녀는 미국에 금발 담당 컬러리스트가 존재한다고 밝혀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켰는데 첫 금발을 했을 당시의 비용이 거의 한 달 집세에 맞먹는 금액임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하드코어 패션뿐 아니라 스머프에 빙의 된 듯한 온몸 페인팅, 진공 팩 퍼포먼스 등 런웨이를 넘나들며 새로운 시도를 해 온 그녀의 활약상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그중에서도 런웨이 위에서 ‘인공호흡기’에 의존해 있는 수주의 모습이 MC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수주는 또한 그룹 빅뱅 GD와의 인연에 대해 언급하는 한편, 세계적인 모델 바바라 팔빈의 첫인상이 나빠 GD에게 뒷담화(?)를 했던 얘기를 꺼내는 등 솔직한 입담으로 MC들을 매료시켰다는 후문. 마지막엔 발군의 노래 실력까지 뽐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세계적인 톱모델 수주의 글로벌한 에피소드는 이날 밤 11시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