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강원

원주살이 불만 뒷담화…'원주시민 집담회' 27일 개최

'취업·창직·창업에 대한 불만 털어내보자'

(원주=뉴스1) 노정은 기자 | 2018-06-26 11:14 송고
원주시민 집담회 포스터(원주문화재단 제공) © News1 노정은 기자

원주문화재단은 27일 오후 7시 무실동 오클라우드 카페에서 취업·창직·창업을 주제로 제3차 ‘원주시민 집담회’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원주시민 집담회는 원주에 살면서 불만을 가졌던 시민 누구나 원주살이에 대한 불만을 자유롭게 토로하고 이를 해소할 수 있는 대안을 마련하는 자리다.

지난 5월 개최되었던 2차 원주시민 집담회에서는 원주의 거주 및 교통 문제가 논의됐다.

이날 참여자들은 택지의 무분별한 개발로 인해 다양한 문제들이 발생한다고 불만을 표출했다.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공유주택을 통한 새로운 주거문화 형성 ▲차 없는 도시 ‘혁신도시’ 만들기 등의 의견이 나왔다.

교통에 관련해서는 자가용이 없으면 이동권 확보가 어렵고 일정하지 않은 신호 체계로 인해 대중교통이 불편하다는 불만들이 드러났다.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자전거 주행과 걷기 좋은 여건 조성 ▲대학교와 버스연동, 셔틀버스 및 환승제도 개선 ▲ 아파트 단지 내 카풀 주차장 조성 등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한편 원주시민 집담회는 매월 2회씩 정기적으로 열리며 다음달 11일과 25일 4·5차 모임이 예정돼 있다.

자세한 사항은 원주문화재단 문화도시 사무국(033-760-9844)으로 문의하거나 원주문화재단 홈페이지및 원주 페이스북(@lifestyleinwonju)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nohjun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