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일반

기아차 창립기념일 맞아 2주간 봉사활동 '그린라이트 카드' 보급

(서울=뉴스1) 임해중 기자 | 2018-05-24 14:04 송고
곽용선 기아차 경영전략실장(오른쪽)과 강경옥 반원초등학교 교감선생님(왼쪽)이 그린 라이트 카드 전달을 기념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기아차 제공)@News1

기아자동차가 창립기념일인 25일을 맞아 임직원 봉사활동 주간을 정하고 특별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기아 창립기념 봉사주간'은 이달 16일부터 30일 까지다. 기아차는 보편적 이동권 실현을 주제로 4년째 창립기념 봉사주간을 운영하게 된다.

이 기간 동안 기아차 임직원 1000여명은 본사와 생산공장이 위치한 서울, 경기,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어린이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그린 라이트 카드 달아주기 캠페인이 진행된다. 그린 라이트 카드는 자동차 전조등을 반사해 어린이 교통사고 감소에 상당한 효과가 있다.

2주 동안 기아차는 8만여 개의 카드를 제작해 서울을 비롯한 전국 사업장 주변 600여개 초등학교 신입생 가방에 달아준다. 2020년까지 전국 초등학교 1학년, 60만여명에 그린 라이트 카드를 보급하는 게 기아차 계획이다.

해외 생산법인도 창립기념 봉사주간에 참여해 현지 여건에 맞는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올해부터 4개 주요 해외 생산법인이 창립기념 봉사에 참여한다"고 말했다.


haezung2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