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기상ㆍ재해

서울·경기 호우주의보 해제…"밤엔 다시 장대비"

(서울=뉴스1) 김다혜 기자 | 2018-05-17 12:20 송고 | 2018-05-17 13:48 최종수정
© News1 박지수 기자

서울과 경기 지역에 내려졌던 호우주의보가 모두 해제됐다.

기상청은 17일 오전 10시10분을 기해 서울과 경기 가평·남양주·구리·의정부에 내렸던 호우주의보를, 오전 11시를 기해 경기 파주·양주·고양·포천·연천·동두천·김포에 내렸던 호우주의보를 각각 해제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강수 강도가 약해 호우주의보를 해제했으나 17일 밤부터 18일 새벽 사이 다시 많은 비가 예상된다"며 "비 피해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상청은 경기 가평·포천·연천·동두천, 강원 춘천·화천·철원 지역에 대해서는 이날 밤을 기해 호우 예비특보를 내린 상태다.

앞서 기상청은 이날 오전 7시50분을 기해 올 들어 처음으로 서울에 호우주의보를 내렸다. 서울에는 17일 0시부터 정오까지 52.5㎜의 비가 내린 것으로 관측됐다.




dhk@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