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대전ㆍ충남

대전 한전원자력연료 집진기 폭발로 6명 부상(종합)

(대전ㆍ충남=뉴스1) 김아영 기자 | 2018-05-16 17:40 송고
한전원자력연료 집진기 폭발사고 현장© News1

16일 오후 2시22분께 대전 유성구 덕진동 한전원자력연료 건물 1층 원자재 보관창고 집진기에서 폭발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한전원자력연료 직원과 외부 배관공사 직원 등 6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한전원자력연료에 따르면 이날 사고는 집진기 증축공사 과정에서 배관을 절단하면서 폭발이 났다. 레이저 용접을 할 때 '흄'이라는 인화물질이 발생하는 데 여기에 불꽃이 튀어 폭발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16일 오후 2시22분께 대전 유성구 한전원자력연료 건물 1층에서 집진기가 폭발했다.. 2018.5.16/뉴스1 © News1 주기철 기자

한전원자력연료 관계자는 "사고 구역은 부품 제조 건물로 비방사선 구역이며 사고 직후 방사능을 측정한 결과 자연방사능 수준으로 측정됐다"고 설명했다. 

한전원자력연료는 원자력연료 설계 및 제조를 수행하는 기관이다.

소방 당국과 한전원자력연료는 정확한 피해 원인과 규모를 조사중이다.


haena9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