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리와 안아줘' 진기주 "첫 주연 부담 커…끝까지 열심히 할 것"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8-05-14 14:35 송고
배우 진기주(왼쪽), 장기용이 14일 오후 서울 상암 MBC홀에서 진행된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05.14./뉴스1 © News1 강고은 에디터
배우 진기주가 '이리와 안아줘'로 첫 지상파 주연을 맡는 소감을 밝혔다. 

진기주는 14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제작발표회에서 "저희에게 엄청난 애정과 믿음을 주신 감독님 감사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첫 주연) 부담감이 굉장히 크다. 큰 부담감 만큼 즐거운 마음, 행복한 마음도 크다"며 "현장에 가 있을 때가 요즘 제일 행복한 것 같아서 그 마음에 집중하고 선택해주신 마음 잊지 않고 끝까지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덧붙였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 드라마다. 장기용, 진기주, 허준호 등 배우들이 출연하며 오는 16일 밤 10시 처음 방송된다.


aluemchang@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