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뉴스룸' 손석희 "'미스티' 마지막 장면 인상적, 김남주 연기의 절정"

(서울=뉴스1) 윤정미 기자 | 2018-05-09 21:24 송고
'뉴스룸' 캡처 © News1

손석희 앵커가 ‘미스티’의 마지막 장면에 대해 인상적이었다고 밝혔다.

9일 JTBC ‘뉴스룸’에선 ‘미스티’에서 열연한 배우 김남주가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만났다.

이날 손석희 앵커는 '미스티'의 결말에 대해 언급했다. 손석희 앵커는 “‘미스티’의 마지막 장면에서 저는 개인적으로 실망하지 않았다. 지진희 씨는 운전하다 사망하는 것으로 되어 있고 고혜란은 스튜디오에 앉아 ‘행복하십니까?’라는 질문을 받는데 답변하지 않은 채 멀리 시선을 두고 눈물이 고이는 장면이 있다. 저는 저 장면 때문에 제작진이 지진희 씨를 범인으로 만든 것이 아닌가,라는 생각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손석희 앵커는 “그 마지막 장면이 인상적이었다. 김남주 연기의 절정이라고까지 표현하면 어떨지 모르겠는데 저는 그렇게 생각했다”고 그녀의 연기를 호평했다.




galaxy98@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