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대구ㆍ경북

권기창·장대진, 한국당 안동시장 경선룰 합의

(안동=뉴스1) 피재윤 기자 | 2018-04-18 14:02 송고
권기창(오른쪽), 장대진 자유한국당 안동시장 예비후보(권기창 선거사무소 제공) © News1

권기창 자유한국당 안동시장 예비후보는 18일 장대진 예비후보와 시장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 방법 등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한국당 안동시장 후보경선은 책임당원 여론조사 50%와 시민 여론조사 50%를 반영해 최종 후보를 선출하기로 했다.

책임당원 여론조사는 휴대전화로 책임당원 6115명에게 1차례 연결하는 방식이며, 전화를 받지 못한 당원은 여론조사에 참여하지 못한다.

시민 여론조사는 응답자가 1000명에 이를 때까지 표본을 추출하는 방식이다.

권 예비후보는 정치 신인으로 분류돼 중앙당 공천심사 기준에 따라 자기 득표의 20%를 가산점으로 부여받는다.

여론조사는 오는 28일 이전까지 마무리하고, 최종 후보는 29일쯤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권기창·장대진 예비후보는 "시민의 변화에 대한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안동시장 경선 결정을 지방선거 승리로 보답하겠다"고 결의했다.


ssanae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