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건ㆍ사고

현직 경찰, 해외도박장 운영 의혹…직위 해제

검찰 송치 후 직위해제

(서울=뉴스1 ) 이진성 기자 | 2018-03-21 22:23 송고
뉴스1 DB ⓒNews1

경찰서장까지 지낸 현직 경찰 총경이 해외 불법 사설 도박장 운영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정모 총경이 마카오의 불법 사설 도박장 운영에 연루됐다는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프로골퍼인 김모씨는 정 총경으로부터 카지노 사업 투자를 권유받아 수억원을 빌려줬지만 돌려받지 못했다며 지난해 8월 경찰에 고소했다.

김모씨가 경찰에 제출한 자료에는 마카오 한 호텔의 사설 도박장 운영자로 정 총경의 친누나가, 채권자는 정 총경 이름이 명시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 총경은 경찰청 홍보계장과 경찰서장,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대장 등 주요보직을 거쳤다.

경찰은 지난 2월 정 총경을 불러 조사를 진행했고,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된 후 직위해제 했다.


jinlee@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