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N종합] 김태훈, 성폭행 의혹에 교수직 사퇴… 세종대 "진상 조사할 것"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18-02-28 14:35 송고
연극배우 김태훈 세종대 교수 © News1
배우 겸 세종대학교 교수 김태훈의 성폭력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당사자인 김태훈이 세종대 교수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세종대학교 측은 진상 조사 위원회를 꾸려 해당 사안에 대해 철저히 조사할 예정이다.

27일 오전 성폭력반대연극인행동 공식 페이스북에는 '미투' 운동에 참여하는 익명의 글쓴이 A의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에서 A는 자신이 러시아 유학파 출신 배우이자 세종대학교 영화예술학과 교수 K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는 K교수가 자신을 노예처럼 부렸다며 자살 시도까지 했다고 밝혀 충격을 줬다.

이후 이 K교수는 배우이자 세종대학교 영화예술학과 교수인 김태훈으로 밝혀졌다. 이와 관련 김태훈은 28일 뉴스1에 "교육자로서 깊이 헤아리지 못하고 행동한 부분이 있고, 이에 대해서는 책임을 통감하고 세종대 교수직을 자진 사퇴하겠다"며 "(성폭력 의혹에 대한) 구체적 사실관계를 확인해 오늘 저녁에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식을 접한 세종대학교 측은 진상 조사 위원회를 꾸려 해당 사건을 조사할 계획이다. 세종대 홍보실 관계자는 28일 뉴스1에 "현재 해당 글을 확인했다. 학교 자체에서 이 사건에 대한 진상조사위원회를 꾸려 이 사건에 대해 조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학기에는 김태훈이 따로 수업을 맡지 않는다고 전했다.

김태훈에 대한 추가 제보도 이어지고 있다. 또 다른 피해자를 자처하는 B는 지난 2015년 김태훈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어 파장은 더욱 커질 전망이다.


breeze52@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