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단독] 소지섭, MBC '내 뒤에 테리우스'로 드라마 복귀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8-02-22 09:14 송고 | 2018-02-22 09:22 최종수정
피프티원케이 제공 © News1

배우 소지섭이 2년 8개월여 만에 드라마에 복귀한다. 

22일 뉴스1 취재 결과, 소지섭은 올해 하반기 편성을 논의 중인 MBC 새 수목드라마 '내 뒤에 테리우스'에 출연한다. 

'내 뒤에 테리우스'는 MBC가 자체 제작하는 드라마이자 반전 흥행을 이룬 '쇼핑왕 루이'의 오지영 작가가 집필하는 신작이다. 연출은 '왔다 장보리'와 '여자를 울려' '아름다운 당신' '자체발광 오피스'를 공동연출하고 메인 PD로 '2014 드라마 페스티벌-기타와 핫팬츠' '세가지색 판타지-생동생 연애'를 연출한 박상훈 PD가 맡는다. 

소지섭의 드라마 복귀는 지난 2016년 1월 종영한 KBS2 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 이후 약 2년 8개월 만이 될 전망이다. 앞서 소지섭은 스크린 활동에만 주력해왔다. 지난해 여름 개봉한 영화 '군함도'에 출연했고 오는 3월14일 개봉을 확정한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를 통해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오랜만의 드라마 복귀인 만큼, 소지섭의 출연에 많은 기대가 쏠릴 전망이다. 

한편 '내 뒤에 테리우스'는 오는 8월 말~9월 초 수목드라마로 편성된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