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너목보5' 워너원 완전체 음치수사대로 나서 "쉽지 않네"(종합)

(서울=뉴스1) 장수민 기자 | 2018-02-16 21:48 송고
'너목보5' © News1

'너의 목소리가 보여5'에 워너원 멤버들이 '음치 수사대'로 나섰다.

16일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너의 목소리가 보여5(이하 너목보5)’는 설 특집으로 워너원 완전체가 출연했다.

이날 워너원의 등장에 객석을 비롯한 전 스튜디오가 들썩였다. 멤버들은 "그간 '너목보'의 영상을 많이 찾아봤다. 우린 눌썰미가 좋아 진짜 실력자를 찾아낼 것이다"라고 각오를 보였다.

이날 멤버들은 먼저 1번 미스터리 싱어를 음치로 꼽았지만, 그는 방글라데시에서 온 실력자였다. 그는 기타까지 연주하며 수준급의 열창을 했고 "한국 노래가 너무 좋다"라고 말했다.

이어진 '베트남 아이유' 3번 출연자는 실제 음치였고, 아이유를 빼닮은 미모지만 현재 승무원을 준비하고 있는 학생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왁싱샵 아티스트인 것 같다"라는 의견을 한몸에 안았던 5번 미스터리 싱어는 음치가 아닌 실력자로, 마술사 미녀 보조와 비트박스 챔피언이었다.

이어진 라운드에서워너원은 6번을 음치로 선택했지만, 6번은 연대 보아로 불리우는 실력자로 청량한 목소리에 걸그룹같은 외모까지, 워너원을 비롯한 모든 출연진이 그의 실력에 당황할 정도로 감탄했다.

마지막 선택에서 워너원은 4번 남성 듀엣을 무대에 함께 할 주인공으로 선택했다. 두 형제 출연진은 한명인 형은 실력자, 동생인 남성은 음치였다. 두 형제는 "우리에게는 투병 중인 큰 형이 있다. 형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싶다"며 출연 계기를 밝혀 감동을 자아냈다.


jjm928@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