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건설ㆍ부동산

현대ENG, 2년 연속 해외수주 1위 달성 기원제

"경쟁력 확보와 혁신 통한 지속가능한 기반 마련"

(서울=뉴스1) 김종윤 기자 | 2018-01-21 10:39 송고
지난 20일 서울 북한산에서 진행된 2018년 변화&혁신 수주목표달성 기원제에 참석한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News1
현대엔지니어링은 올해 목표를 2년 연속 해외수주 1위 달성으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은 지난 20일 서울 북한산을 찾아 '2018년 변화&혁신 수주목표달성 기원제'를 진행하면서 이 같은 내용의 올해 목표를 공유했다.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은 북한산에 올라 해외수주 1위 달성 의지를 함께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해 현대엔지니어링은 극심한 해외수주 가뭄 속에서도 국내 건설사 해외건설 총 수주액 16.8%에 달하는 48억6000만달러를 수주했다. 올해 경영방침도 '세계 최고 수준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변화와 혁신'으로 결정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올해도 해외수주 1위 자리를 지키는 동시에 지속가능한 기업 기반을 확고히 다지겠다"고 말했다.


passionkjy@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