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전북

달리던 관광버스에 총알이…승객 2명 부상

(완주=뉴스1) 박슬용 기자 | 2017-11-02 18:00 송고

납탄으로 추정되는 총알에 맞은 관광버스(전북지방경찰청 제공)/뉴스1© News1 박슬용 기자

2일 오후 3시34분께 전북 완주 이서교차로를 지나던 한 관광버스가 납탄으로 추정되는 총알에 맞아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이 총알로 버스 뒤편 유리창이 깨지면서 승객 이모씨(69) 등 2명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렵인들이 야생동물을 잡기 위해 쏜 총에 관광버스가 맞은 것 같다”며 “총을 쏜 사람을 추적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해당지역은 야생동물로부터 농작물과 인명 피해를 막기 위해 지난 1일 수렵장을 개장했다.


hada0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