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세종ㆍ충북

비 그친 충북 찬바람 ‘쌩’…초겨울 날씨

도내 9개 시군에 안개 주의보

(청주=뉴스1) 김용빈 기자 | 2017-10-13 08:51 송고
서울 지역 아침 최저기온이 11도까지 떨어진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계광장에서 시민들이 가을 외투를 챙겨 입고 출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2일 낮부터 13일까지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쌀쌀하겠다"고 예보했다. 2017.10.12/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가을비가 그친 13일 충북의 아침 최저 기온이 크게 떨어져 쌀쌀한 날씨를 보이고 있다.

진천 위성센터의 최저 기온이 3.2도까지 떨어져 올 가을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다.

전날 최저 기온보다 무려 7도 가량 떨어졌다.

낮 최고기온은 전날보다 높지만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어 쌀쌀하겠다.

도내 9개 시·군에 안개주의보가 내려져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한다. 이날 일부 높은 산지에 서리나 얼음이 얼어 농작물 관리에도 신경써야겠다.


vin06@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