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유통ㆍ산업

약콩두유, 미래전람 ‘베이비엑스포 강남’서 시음·판매 행사

(서울=뉴스1) 김지석 기자 | 2017-08-31 09:52 송고
© News1

서울대기술지주자회사 밥스누의 약콩두유가 오는 31일부터 4일간 서울 강남구 쎄텍(SETEC)에서 열리는 ‘베이비엑스포 강남’에 참가해 신제품 시음행사 및 할인판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먼저 시음행사는 전시장 내 약콩두유 부스에서 박람회 기간 동안 열린다. △SOYMLIKPLUS약콩두유 △쌀눈으로 더 똑똑한! 약콩두유 △엄마를 부탁해 약콩100 등 3개 대표제품을 시음해 볼 수 있다. 또한, 부스에선 3종 약콩두유의 각 세트상품을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한다.
 
약콩두유는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에게 건강하고 똑똑한 두유로 알려져 있다. 서울 구로동 전혜영씨(35)는 “처음 맛봤을 때 밍밍하고 특별한 맛이 나지 않아 이상하다고 느끼나 먹다 보면 다른 두유는 못 먹을 만큼 마력이 있다”며 “맘스홀릭베이비 카페 같은 맘카페에서 알게 돼 아이에게 먹이고 있다”고 말했다.
 
약콩두유는 설탕 및 합성첨가물이 들어있지 않고 약콩 함량이 높은 ‘건강한 두유’ 콘셉트로, 아이를 키우는 부모들과 임산부들이 주로 찾고 있다.
 
신제품 ‘쌀눈으로 더 똑똑한! 약콩두유’와 ‘엄마를 부탁해 약콩100’ 2종 두유도 시음할 수 있다. 쌀눈으로 더 똑똑한 약콩두유는 두뇌활동은 많지만 시간에 쫓겨 식사를 거르는 학생 및 직장인들이 간편하게 영양을 보충 할 수 있도록, 기존 약콩두유에 현미밥 1~1.5공기에 해당하는 쌀눈과 호두, 아몬드, 건조효모분말을 함께 넣어 만든 영양두유이다.
 
또한 ‘엄마를 부탁해! 약콩100’은 대두에 비해 이소플라본 함량이 높다고 알려진 100% 국산약콩만을 사용했다. 여성에게 좋다고 알려진 당귀, 칡, 석류에 국산벌꿀을 더해 여성의 건강을 한번 더 생각한 여성을 위한 건강음료이다.
 
한편, 미래전람 베이비엑스포는 31일~9월 3일까지 3호선 학여울 역에 위치한 세텍 전시장에서 개최된다.


nohsm@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