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자동차

스팅어 2.0터보에도 고성능 사양…'드림 에디션' 출시

(서울=뉴스1) 박기락 기자 | 2017-08-16 11:34 송고
기아차 스팅어© News1

기아자동차는 고객 선호도 높은 성능과 디자인 요소를 더한 '스팅어 드림 에디션'을 1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드림 에디션은 스팅어 2.0터보, 2.2디젤 모델의 플래티넘 트림에 △브렘보 브레이크 △기계식 차동기어 제한장치(M-LSD) △후드 가니시 △다크크롬 커버 아웃사이드 미러 △리얼 알루미늄 콘솔부 어퍼커버 △메탈 인서트 필름 도어가니쉬 등을 추가 적용해 주행 사양을 강화하고 디자인을 고급화했다.

스팅어는 5월 출시 이후 8월 14일까지 누적 계약대수 5076대를 기록하는 등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으로서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 출시 이후 '후륜 구동', '제로백 4.9초' 등으로 대표되는 강력한 퍼포먼스와 다이내믹한 디자인을 갖춘 3.3터보 GT 모델을 중심으로 성능 중시 소비자의 주목을 받아왔다.

기아차는 스팅어 구매 고객의 약 45%가 3.3터보 GT모델을 선택했으며, 2.0터보 모델 구매자 중 60% 이상이 브렘보 브레이크와 전자제어 서스펜션 등이 포함 된 '퍼포먼스 패키지'를 추가하는 등 운전의 즐거움을 추구하는 고객이 많다는데 착안해  '드림 에디션'을 신설했다고 설명했다.

기아차는 스팅어 '드림 에디션'에 스팅어의 상징적 요소인 브렘보 브레이크와 3.3터보 GT 모델에만 적용되던 기계식 차동기어 제한장치를 기본화해 제동 성능뿐 아니라 핸들링 성능과 미끄러운 노면에서의 구동력을 향상시켰다.

2.2디젤 모델의 경우 최고출력 202마력, 최대토크 45.0kgf·m 등 파워풀한 동력성능에 연비 14.5km(2.2D 2WD 18인치 기준, 복합연비)로 운행 거리가 긴 고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었는데 '드림 에디션'을 출시로 기존에 선택할 수 없었던 브렘보 브레이크, 후드 가니시 등의 사양을 기본화했다.

이 외에 3.3터보 GT 모델의 내장에만 적용되던 콘솔부 알루미늄, 도어가니쉬 메탈 인서트 필름을 기본 적용해 고급감을 높였고, 외관에는 후드가니쉬와 다크크롬 아웃사이드 미러를 통해 디자인에 차별성까지 갖췄다.

성능과 디자인 경쟁력을 대폭 강화한 스팅어 드림 에디션의 가격은 △2.0터보 '드림 에디션' 3910만원 △2.2디젤 '드림 에디션' 4160만원이다.


kirocke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