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청와대

靑 "美·中정상 통화, 긴장 해소하고 문제해결 계기 되길"

"적극적 노력 평가…韓정부도 긴밀한 협의과정 거칠것"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2017-08-12 16:41 송고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청와대는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북한 문제와 관련해 통화한 것에 긴장상태를 해소하고 문제해결의 모멘텀이 되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수현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오늘 양국 정상의 통화가 최고조의 긴장상태를 해소하고 문제해결의 새로운 국면으로 이행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미국과 중국이 북한 핵과 미사일의 고도화와 북한의 계속된 도발로 인한 긴장과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는 것을 평가한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양국 간 대화 내용에 대해 우리 정부도 향후 긴밀한 협의과정을 거쳐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smith@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