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법원ㆍ검찰

박헌영 "죽을까봐 崔 지시 적힌 수첩 땅에 파묻어 보관"

(서울=뉴스1) 문창석 기자, 윤수희 기자 | 2017-06-30 16:46 송고 | 2017-06-30 17:39 최종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