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전북

'생활고로 자해한 아들' 죽이러 간 아버지

(전주=뉴스1) 박슬용 기자 | 2017-06-19 12:08 송고 | 2017-06-19 14:07 최종수정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생활고에 시달려 자해하는 아들의 모습에 실망한 아버지가 아들을 살해하려다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병원에 입원한 아들을 살해하려한 혐의(살인예비 등)로 A씨(51)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18일 오전 9시께 전주시 완산구 한 병원을 찾아가 병상에 누운 아들 B씨(23)를 흉기로 살해하려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날 A씨는 아들 B씨의 병실에 찾아가 흉기를 꺼내 아들을 위협했다. 이를 목격한 의료진은 경찰에 신고하고 A씨를 제지했다. 이 과정에서 A씨는 한 간호사의 머리를 흉기 손잡이로 때렸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붙잡혔다.

아들 B씨는 이날 오전 6시께 생활고에 시달리는 자신의 처지를 비관해 자해했다.

A씨는 경찰에서 “생활고 때문에 자신의 처지를 비관해 자해하는 그런 아들이라면 내 손에 죽어야한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아들의 자해를 포함해 정확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hada0726@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문준용 조작' 의혹 이준서 출국금지…수사확대
체포 당원 "당 지시로 조작"…檢, 이용주 의원 등 대거 조사대상 포함될듯
국민의당의 '문준용 특혜 조작' 혐의를 수사 중인 검찰이 전날(26일) 국민의당 당원 이유미씨&#…
정부 "신고리 5 · 6호기공사 일시···
중톱
정부는 27일 문재인 대통령의 탈원전 공약에 따라 현재 진행중인 신고리 5·6…
박상기 "법무 검찰개혁 실현…신뢰···
중톱
박상기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된다면 그간의 경험을…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