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子 학교폭력 논란' 윤손하 "억울함 먼저 생각해 죄송"[공식]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17-06-18 20:19 송고
© News1

배우 윤손하가 아들의 학교 폭력과 관련한 논란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윤손하는 18일 소속사 씨엘엔컴퍼니를 통해 "아이 학교 수련회에서 발생한 일에 대해 다친 아이와 가족, 그리고 학교와 대중에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가족의 억울함을 먼저 생각했던 부분에 대해 사죄드린다.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SBS 뉴스는 서울의 한 사립 초등학교에서 일어난 학교 폭력 보도를 했다. 이 과정에서 가해자 중 한 명이 윤손하의 아들인 것으로 드러나며 논란이 확산됐다.

다음은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윤손하입니다.

일련의 저희 아이 학교 수련회에서 발생한 일에 대해 다친 아이와 그 가족 그리고 학교와 여러 분들에게 고개숙여 사과드립니다.

이번 일을 처리함에 있어서 우리 가족의 억울함을 먼저 생각했던 부분에 대해서도 사죄를 드립니다. 초기대처에 있어 변명으로 일관되어버린 제 모습에 대해서도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저의 미흡한 대처로 인해 또 다른 피해가 발생하지 않기를 바라며 진행되고있는 이번 사안 에 대해서도 진심을 다해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저희 가족의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hmh1@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