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민주당 "윤석열 중앙지검장에 국민기대 높아…새로운 檢 기대"

(서울=뉴스1) 이정호 기자 | 2017-05-19 14:32 송고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 News1 송원영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중앙지검장으로 윤석열 대전고등검찰청 검사를, 법무부 검찰국장으로 박균태 대검찰청 형사부장을 임명한 것과 관련해 "공백 상태이던 검찰 수뇌부의 신속한 인사를 환영한다"고 밝혔다.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특히 윤 지검장은 지난 특검팀의 일원으로, 국정농단 사건의 공소유지 및 추가 수사 등에 만전을 기할 수 있는 인물로 평가 받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러면서 "국정원 대선개입 및 국정농단 사건 수사에서 윤 지검장의 원칙과 소신을 지켜본 국민들의 기대치가 굉장히 높다. 새로운 검찰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검사는 공소장으로 말하고, 판사는 판결문으로 말한다'는 말처럼 좌고우면 하지 말아야 한다"며 "본연의 임무인 공정한 수사에 집중함으로써 검찰다운 검찰로 거듭날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백 대변인은 또 "윤 지검장이 검찰 내부의 조직논리가 아니라 오직 국민만을 섬기는 검찰이 되도록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jh.lee@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신재생에너지 선진국?…전기료 폭탄에 '몸살'
美·유럽 탈원전 정책에 전기요금 껑충…전력수급 등 '속도조절' 필요
문재인 정부가 국내 첫 원자력발전소인 고리1호기 가동을 영구 중단하면서 탈(脫)원전 에…
금호타이어 상표권 논란, 해결 실···
중톱
금호타이어 매각과 관련해 갈등을 빚고 있는 상표권 관련 문제가 해결의 실…
文대통령, 휴일에도 정상회담 준비···
중톱
문재인 대통령이 방미(訪美)를 사흘 앞둔 25일 공개일정 없이 한미정상…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