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청와대

[영상]홍은동 떠나는 문재인…하루아침에 달라진 신분

(서울=뉴스1) 서혜림 인턴기자 | 2017-05-10 15:43 송고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10시 무렵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사저에서 나와 공식업무를 시작했다.

1342만3800표로 41.08% 득표율로 19대 대통령에 당선된 문재인에 대한 경호는 하루아침에 달라졌다. 수행차량은 기아 카니발에서 벤츠600 방탄차로 바뀌었고 다수의 경찰과 경호원들이 사저를 지켰다.

평소 조용하던 홍은동 골목길도 시끌벅적했다. 지지자들을 비롯해 동네주민들은 이른 아침부터 문 대통령을 배웅하기 위해 집앞에서 진을 쳤다. 문 대통령도 그들의 오랜 기다림을 아는듯 사저에서 나오자마자 주민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일일이 인사를 나눴다.

© News1 황기선 기자



suhhyerim777@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신재생에너지 선진국?…전기료 폭탄에 '몸살'
美·유럽 탈원전 정책에 전기요금 껑충…전력수급 등 '속도조절' 필요
문재인 정부가 국내 첫 원자력발전소인 고리1호기 가동을 영구 중단하면서 탈(脫)원전 에…
금호타이어 상표권 논란, 해결 실···
중톱
금호타이어 매각과 관련해 갈등을 빚고 있는 상표권 관련 문제가 해결의 실…
文대통령, 휴일에도 정상회담 준비···
중톱
문재인 대통령이 방미(訪美)를 사흘 앞둔 25일 공개일정 없이 한미정상…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