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크라임씬3' 양세형 정은지 합류 '공학도 송재림 활약'(종합)

(서울=뉴스1) 장수민 기자 | 2017-04-21 23:33 송고
'크라임씬3' 방송 캡처 © News1

‘크라임씬3’의 세 번째 시즌이 시작됐다.

21일 오후 방송된 JTBC ‘크라임씬3-추리의 전쟁 서막’ 방송에서는 지난 시즌 방송의 스페셜 씬과 새 시즌 멤버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재작년 방송됐던 ‘크라임씬2’에서에서 다뤄졌던 ‘미스코리아 살인사건’, 범인이 가장 소름 돋는 활약을 펼쳤던 ‘통닭집 살인사건’, 가장 인상 깊은 캐릭터를 남긴 ‘산장 살인사건’ 등의 에피소드가 이날 방송에서 다시 되짚어졌다.

또한, 이날 ‘크라임씬3’ 출연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들은 포스터 촬영장에서 처음 서로를 만나게 됐다. 장진은 '크라임씬2'에서 활약했던 김지훈가 고정 멤버가 된 것을 알고 반가워 했다. 김지훈은 “2년 만에 뵙는다”며 장진에게 깍듯이 인사를 건네는 등 훈훈한 동료애를 보였지만 박지윤에게는 투정어린 말투와 장난을 섞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새 시즌에 합류하게 된 양세형은 장진을 만난 후 "아무래도 포스가 남달르다"라고 표현했고 김지훈은 양세형에 대해 "양세형 씨 같은 경우에는 방송에서 보면 잔머리가 능한 거 같다. 그런데 그 이면에는 거짓말을 잘 못하는 성격이 있을 거다. 그 친구가 범인은 맡으면 쉽게 걸리지 않을까 싶다"고 판단하기도 했다.

또한, 세 번째 시즌에는 에이핑크 정은지도 함께하게 됐다. 그는 이날 녹화에 부득이하게 함께 하지 못해 영상을 통해 “열심히 준비하고 여러분들에게 뒤처지지 않은 괜찮은 막내로 참여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그는  “앞 시즌이 너무 재미있었고 방 탈출 게임을 좋아한다. 머리를 쓰고 헤쳐 나가는 데 쾌감이 있었다”고 자신을 보였다. 또 자신에 대해 "눈빛이 빠른 사람이다. 표정 변화를 잘 캐치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첫 회 게스트로는 배우 송재림이 등장해 유력 대선 후보가 살해된 사건 롤플레잉에 돌입했다.


jjm928@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