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유승민 "朴 싫어 文, 文 싫어 安 찍는 선거돼…'미래' 선택을"

"안보, 경제위기 극복해야…정권교체 구호만 나와"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이정호 기자 | 2017-04-21 11:24 송고
유승민 바른정당 대통령 후보 /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유승민 바른정당 대통령 후보는 이번 19대 대선이 "박근혜가 싫어서 문재인을 찍고, 문재인이 싫어서 안철수를 찍는 선거가 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유 후보는 이날 서울 여의도 서울마리나 컨벤션홀에서 열린 방송기자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이번 대통령은 취임 즉시 안보, 경제위기를 극복해야 하지만, 선거가 정권교체, 과거청산 구호로만 이뤄지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이렇게 해서 당선된 대통령은 또 5년간 국민이 후회할 대통령이 될 것"이라며 "누가 이 시대의 문제를 해결할 능력과 자격이 있는지 미래를 보고 선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 후보는 "저는 어느 후보보다 안보와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근본적인 개혁을 할 자신이 있다"며 "저 유승민이 대한민국 운명을 감히 책임질 지도자로서 5년간 자랑스런 대통령되겠다"고 강조했다.


jrkim@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美中日 대북압박 고삐 지속…北도 '말폭탄' 맞불
트럼프 비군사적 옵션 모두 동원, 대륙간탄도미사일도 시험발사…北 '화력훈련' 등 위협
북한이 창군절인 25일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와 같은 전략 도발을 자제하면서 '4월 위기설'이 …
후보5인 中企공약…공약만 있고 대···
중톱
유력 대선 후보 5명은 정부 주도의 중소기업 정책 마련 의지가 강하지만 재원…
세월호 미수습자 추정 남학생 교복···
중톱
세월호 선내 수색 과정에서 미수습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유류품이 발견됐다.…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