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여행 > 국내

[카드뉴스] 부산에서 가장 큰 별이 뜨는 곳, 산복도로

(서울=뉴스1) 윤슬빈 기자, 최진모 디자이너 | 2017-04-13 13:31 송고
부산은 한때 대한민국 수도였다. 1950년 6.25 전쟁 기간에 1023일 동안 행정의 중심지이자 경제활동의 중심지였다.
 
그와 동시에 부산은 수많은 피란민의 '최종적 삶터'였다. 산지가 많고 평지가 좁은 부산에 모여든 피란민들은 산과 언덕으로 기어올라 급한 대로 움집과 판잣집을 지어나갔다.
 
당시 전쟁의 고통과 극한적 결핍을 맨몸으로 이겨낸 피란민들의 흔적은 '산복도로'을 따라가면 만날 수 있다.

© News1


 


 


 


 


 


 


 


 


 


 


 


 


 


 


© News1



seulbin@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한국MSD '페트야'감염에…다국적제약사들 비상
국내지사 등 임상정보 유출될라 노심초사…"해킹여부 실시간 체크"
세계 5대 다국적제약사 미국 머크와 국내지사 한국MSD가 랜섬웨어 '페트야'에 감염된 사실이 알려지…
초중고 29일 '급식대란'…비정규직 ···
중톱
급식조리원, 돌봄전담사 등 학교 비정규직 직원 2만여명이 29~30일 파업에 돌…
안철수 긴 '침묵'…책임론에 입장···
중톱
문준용씨 특혜입사 의혹 제보 조작 논란에 대해 국민의당의 대선 후보였…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