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해외야구

[MLB] 박병호, 토론토전서 시범경기 4호 홈런 폭발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2017-03-21 08:32 송고
박병호(31·미네소타 트윈스). © AFP=News1

박병호(31·미네소타 트윈스)가 시범경기 4호 홈런을 터뜨렸다.

박병호는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오토 익스체인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토론토 블루제이스전에서 7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해 0-0으로 맞선 5회초 2번째 타석에서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2점홈런을 터뜨렸다.

박병호는 지난 11일 마이애미 말린스전 이후 열흘만에 시범경기 4번째 아치를 그렸다. 박병호는 결승타가 된 이 홈런을 포함해 2타수 1안타(1홈런) 1득점 2타점 1볼넷으로 활약해 팀의 8-2 승리를 이끌었다.

올 시범경기에서 맹활약을 이어가고 있는 박병호는 0.394(33타수 13안타) 4홈런 8타점을 기록하며 개막 엔트리 진입 가능성을 좀 더 높였다.

첫 타석, 2회초 2사 2루의 찬스에서 삼진으로 물러난 박병호는 두 번째 타석에서는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무사 1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박병호는 상대 선발 좌완 프란시스코 릴리아노의 2구째 공을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2점홈런으로 연결했다.

6회초에도 타석에 들어선 박병호는 볼넷을 추가했지만 추가 진루는 하지 못했다.

박병호는 8회초 네 번째 타석의 차례에서 대타 태너 잉글리시로 바뀌어 경기에서 빠졌다.

한편 미네소타는 5회 박병호의 2점홈런을 시작으로 8회까지 8점을 몰아치는 등 공격력이 폭발하면서 8-2로 승리했다. 시범경기 전적은 13승8패가 됐다.




starburyny@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이낙연"청탁금지법 손볼때 됐다…내년이전 검토"
국회 인사청문회서 밝혀…"청렴 사회·과도한 피해 방지 양자 만족할 지혜 살펴볼 것"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는 24일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청탁금지법)…
국가안보실 1차장 이상철 · 2차장 ···
중톱
청와대는 24일 국가안보실 1차장에 이상철(60) 성신여대 안보학과 교수, …
이낙연 "위장전입 참으로 부끄럽고···
중톱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가 24일 국회에서 진행된 인사청문회에서 "참으로 부…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