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기상ㆍ재해

[오늘날씨] 곳곳에 촉촉한 봄비…제법 매서운 바람에 '쌀쌀'

아침 최저 0~9도·낮 최고 9~18도…차차 맑아져

(서울=뉴스1) 권혜정 기자 | 2017-03-21 06:30 송고
(자료사진)  © News1 이종현 기자

화요일인 21일은 서울과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 곳곳에 봄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이날 중부지방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차차 받겠고 남부지방은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벗어나겠다고 예보했다. 

이에 따라 전국이 차차 맑아지겠으나 남부지방과 제주도에는 새벽까지 비가 오겠다.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도와 충북 북부, 경상 북부에는 낮까지 비가 내리겠다. 경기 내륙과 그밖의 충북지역에도 낮에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10~40㎜, 전남과 경남에 5~20㎜, 전북과 경북, 강원도, 충북 북부, 울릉도와 독도 5㎜ 내외다. 

아침 최저기온은 0~9도, 낮 최고기온은 9~18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평년 기온과 비슷하겠으나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낮아 다소 쌀쌀하겠다. 전국 주요 도시의 낮 최고기온은 서울 12도, 춘천 12도, 강릉 9도, 대전 13도, 대구 16도, 부산 18도, 광주 12도다. 

아울러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남부지방과 일부 중부내륙에 안개가 끼기도 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서해 먼바다와 동해상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며 "동해 남부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jung9079@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세월호 인양 '난관 봉착'…가족들 "기도해 주세요"
세월호 인양 뜻밖의 암초…미수습가족들 탄식"힘냅시다. 기자분들도 기도해주세요" 간절한 호소
원만하게 진행되던 세월호 인양이 뜻밖의 '암초'를 만나면서 미수습자 가족들은 순간 안타까움을 …
'창사 참사' 한국 축구, 중국에 0-···
중톱
한국 축구가 중국에 무너졌다. 한국은 23일 중국 창사의 허룽 스타디움에…
세월호, 소조기 내 인양위해 선미 ···
중톱
해양수산부가 현재 수면 위 10m까지 들어올린 세월호 인양작업을 마무리하기 …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