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재계

[화보]30여년 만에 모습 드러낸 서미경...검은가방 들고 법정으로

(서울=뉴스1) 박지혜 기자, 신웅수 기자 | 2017-03-20 20:40 송고 | 2017-03-20 20:59 최종수정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세번째 부인 서미경 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비리 관련 1차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2017.3.20/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롯데그룹 경영비리 재판이 본격 시작된 20일, 신격호 총괄회장(95)의 셋째부인 서미경씨(57)가 36년 동안의 침묵을 깨고 언론에 당당하게 모습을 드러냈다. 반면 고령의 신 총괄회장은 기본적인 의사소통도 어려운 상태를 보였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세번째 부인 서미경 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비리 관련 1차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2017.3.20/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미경씨는 이날 오후 1시32분쯤 롯데 일가 가운데 가장 먼저 법원에 도착했다. 검은색 안경에 정장 차림인 서씨는 핸드백도 검은색으로 맞췄다. 포토라인에 잠시 섰지만 흐트러진 태도 없이 꼿꼿했다. 살짝 얼굴에 미소도 보였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세 번째 부인인 서미경 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동 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사건 첫 공판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형제간 경영권 승계 다툼 와중에 드러난 비리 혐의로 결국 법정에 서게 된 롯데그룹 총수일가의 공판이 이날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2017.3.20/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씨는 이날 재판에 나오면서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다만 피고인으로서 공판에 나오지 않으면 구속영장을 발부하고 지명수배를 의뢰하겠다는 재판부 방침에 결국 출석을 택한 것으로 보인다.
© News1

서미경씨는 1972년 제1회 미스롯데에 선발되며 롯데제과 전속모델로 활약했다. 이후 드라마 출연과 잡지 모델 등으로 맹활약했다. 1981년 유학을 떠난다며 돌연 은퇴를 선언했고 1983년 신 총괄회장과 사이에서 딸 신유미 롯데호텔 고문(34)을 낳았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세번째 부인 서미경 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비리 관련 1차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2017.3.20/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씨는 이후 공식활동을 하지 않으며 주로 일본에서 머무는 등 철저히 은둔생활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롯데그룹 총수 일가 핵심 인사들이 20일 오후 서울 서초동 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사건 첫 공판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형제간 경영권 승계 다툼 와중에 드러난 비리 혐의로 결국 법정에 서게 된 롯데그룹 총수일가의 공판이 이날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왼쪽부터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세 번째 부인인 서미경 씨. 2017.3.20/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미경씨는 지난해 롯데비리 수사 당시에도 검찰 측 소환 통보에 응하지 않았다. 이에 검찰은 지난해 9월 서씨에 대해 여권무효 조치를 포함한 강제추방절차에 착수한 바 있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세 번째 부인인 서미경 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동 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사건 첫 공판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형제간 경영권 승계 다툼 와중에 드러난 비리 혐의로 결국 법정에 서게 된 롯데그룹 총수일가의 공판이 이날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2017.3.20/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씨는 2006년 신 총괄회장이 차명 보유하고 있던 일본 롯데홀딩스 주식 1.6%를 넘겨받으면서 증여세 298억원을 내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서 씨는 롯데시네마 영화관 매점 운영권을 헐값에 챙겨 770억원을 벌어들인 의혹도 받고 있다.


newjd@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세월호 인양 '난관 봉착'…가족들 "기도해 주세요"
세월호 인양 뜻밖의 암초…미수습가족들 탄식"힘냅시다. 기자분들도 기도해주세요" 간절한 호소
원만하게 진행되던 세월호 인양이 뜻밖의 '암초'를 만나면서 미수습자 가족들은 순간 안타까움을 …
'창사 참사' 한국 축구, 중국에 0-···
중톱
한국 축구가 중국에 무너졌다. 한국은 23일 중국 창사의 허룽 스타디움에…
세월호, 소조기 내 인양위해 선미 ···
중톱
해양수산부가 현재 수면 위 10m까지 들어올린 세월호 인양작업을 마무리하기 …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