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청와대

이재용 구속에 탄핵 임박…'수세' 朴대통령, 막판 전략 고심

朴대통령 대리인 "이재용 구속, 탄핵 영향없다"
특검 대면조사·朴 헌재 직접 출석 등 대응 분주

(서울=뉴스1) 김수완 기자 | 2017-02-17 11:57 송고

박근혜 대통령. /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49)이 430억원대 뇌물 혐의로 구속되고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결정까지 코앞으로 다가오면서 박근혜 대통령은 수세에 몰린 상황이 됐다.

청와대는 일단 이 부회장의 구속에 대해 말을 아끼는 모습이다. 박 대통령 측 관계자는 "향후 재판을 지켜보자"고 짧게 말했다.

하지만 일각에선 특검팀이 박 대통령 뇌물수수 혐의 입증에 어느 정도 성공했기 때문에 법원으로서도 결국 이 부회장을 구속하는 결정을 내린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그러나 박 대통령 측은 이 부회장 영장 발부가 탄핵에 영향을 미치는 사안은 아니라며 선을 긋고 있다.

박 대통령 탄핵심판 대리인단인 손범규 변호사는 17일 입장 자료를 내고 "법원에서 '어떤 사실관계'를 인정한 끝에 나온 결과인지 구체적으로 알 수 없다"며 "이 부회장 구속이 탄핵 사건에 어떤 의미를 갖는지 말하려면 더 많은 정보가 있어야 하지만 굳이 말하라고 한다면 탄핵 사유에 아무런 영향이 없다고 볼 수밖에 없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박 대통령 대면조사 역시 아직 뇌물 혐의 적용 여부에 대한 변수로 남아 있다.

특검팀보다 먼저 이 사건을 수사했던 검찰 특별수사본부는 뇌물을 받은 당사자인 박 대통령을 직접 수사하지 않고서는 기업 관계자들에게 뇌물 혐의를 적용하기 곤란하다고 밝힌 바 있다.

현재 박 대통령 측과 특검팀 측은 대면조사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박 대통령 측은 일정이 협의되는 대로 언제든지 특검팀의 조사를 받겠다는 입장이다.

법조계 안팎에서는 구속된 이 부회장에 대한 조사가 한 차례 이뤄지는 등 특검팀의 채비가 갖춰진 후 곧바로 박 대통령 대면조사가 실시될 것으로 보고 있다.

박 대통령 역시 특검의 대면조사를 앞두고 뇌물수수 혐의를 벗어날 수 있는 전략에 집중하고 있다.

헌재에서 진행 중인 탄핵심판 역시 박 대통령을 더욱 수세에 몰아넣고 있다.

헌재는 탄핵심판 사건의 최종변론기일을 오는 24일로 정했다. 탄핵 여부에 대한 결정은 늦어도 다음달 13일 전에는 내려질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서도 청와대 측은 박 대통령 대리인단의 대응을 기다리며 말을 아끼고 있다. 대리인단의 요청에 따라 최종변론일이 조금 더 늦춰질 가능성을 기대하고 있는 모양새다.

청와대 관계자는 "변호인단이 문제를 계속 제기하면서 (최종변론기일 지정을) 재고해달라고 얘기를 하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이에 대해 얘기하는 건 부적절하다"며 "좀 더 지켜보자"고 짧게 답하기도 했다.

박 대통령 대리인단인 서석구 변호사는 전날(16일) 헌재에서 열린 변론기일에서 "최종변론은 상당한 시간을 필요로 한다"며 시간적인 여유를 줄 것을 재판정에 요청했다.

박 대통령 대리인단은 박 대통령이 탄핵심판정에 직접 출석하는 방안을 막판 지연을 위한 '카드'로 고심하고 있다.

하지만 법조계 안팎에서는 박 대통령 대리인단이 어떤 입장을 밝히더라도 헌재가 이미 정한 심판 일정을 늦추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익명을 요구한 한 변호사는 "2월 중 내려질 것으로 보였던 헌재 결정이 이만큼 밀린 것은 피청구인인 박 대통령 측의 입장을 어느 정도 고려한 것"이라며 "박 대통령이 직접 재판정에 출석하기로 하더라도 예정된 일정이 늦춰지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abilitykl@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사법 블랙리스트' 내일 결론…양승태 입장 임박
대법 윤리위, 사법행정권 남용 책임소재·징계 등 결정법관회의, 회의록 공개 절차 착수…이번주 결정
대법원 공직자윤리위원회(위원장 전효숙)가 27일 4차 회의를 진행하고 이른바 '사법행정권 남…
'문준용 특혜 조작' 국민의당 당원···
중톱
지난 대선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문준용씨의 입사특혜 의혹 제보내…
文대통령 첫 방미 일정 '장진호기···
중톱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을 위한 방미 기간 중 첫 일정으로 장진호전투…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