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썰전’ 박영선·이혜훈 의원 출연…여성 정치인 최초

(서울=뉴스1스타) 강희정 기자 | 2017-01-26 08:36 송고
‘썰전’에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의원과 바른정당 이혜훈 의원이 출연한다.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의원과 바른정당 이혜훈 의원은 최근 진행된 JTBC ‘썰전’ 녹화에서 핫한 뉴스의 뒷얘기를 ‘당사자와 함께’ 털어보는 코너에 참여했다. ‘썰전’에 여성 정치인이 출연해 정치 현안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MC 김구라는 누리꾼들의 말을 빌려 “굉장히 재밌는 얘기가 있다. ‘엄마가 이혜훈, 이모가 박영선이면 애가 죽어날 것 같다’는 이야기인데 들어본 적 있으시냐“라고 물었다.

‘썰전’ 최초로 여성 정치인이 정치 현안을 얘기하러 나선다. © News1star / JTBC


이에 이혜훈 의원은 “우리 애들이 들으면 ‘공감 100%’라고 난리 날 것 같다. (애들이) 밤에 PC방에 가있으면 잡아오고 그랬다”고 고백했다. 박영선 의원은 “나는 굉장히 인자한 어머니다”라고 답변해 현장에 웃음을 자아냈다. 26일 밤 10시50분 방송.


hjk0706@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