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빅뱅 출연없이 '엠카운트다운' 1위…신화 컴백·아이 핫데뷔(종합)

(서울=뉴스1스타) 명희숙 기자 | 2017-01-12 19:25 송고
'엠카운트다운' 신화, MCT 127, 소나무, 헬로비너스 등 잇따른 컴백으로 핫한 무대가 이어졌다. 

12일 오후 6시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는  신화, 소나무, 헬로비너스, NCT 127, 우주소녀, 라비, AOA, 비트윈, 보너스베이비. 믹스, 펜타곤, INA, I(아이), L.U.B, 일급비밀, 브로맨스, BP Rania 등이 출연했다.

가요계 대선배 신화는 '엠카운트다운'에서 컴백 무대를 가졌다. 신화는 '터치'와 수록곡 '헤븐'을 선보였다.  신화는 '터치'를 통해 엇갈린 연인들의 후회와 미련, 아픔의 감정들을 담아냈다. 또한 '헤븐'으로는 화려한 퍼포먼스와 감성을 조화를 이뤄냈다.


© News1star/ Mnet '엠카운트다운' 캡처 

소나무 역시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이들은 'Talk about U'와 '나 너 좋아해?'를 선보였다. 지난 앨범보다 한층 러블리하며 성숙해진 소나무의 미모가 돋보였다.

'무한적아'로 돌아온 NCT 127는 소녀팬들을 사로잡았다. 유니크하면서도 남성적인 칼군무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헬로비너스는 타이틀곡 'Mysterious'를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Mysterious'는 휘파람, 피아노, 드럼을 편곡한 독특한 리듬의 경쾌한 팝 댄스 곡으로 흥겨움을 안겼다.

바로 동생으로 데뷔 전부터 화제를 모은 아이는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데뷔 무대를 가졌다. 아이는 화이트 컬러의 재킷과 팬츠를 입고 무대에 올랐다. 그는 타이틀곡 '간절히 바라면 이뤄질거야'를 통해 파워풀하면서도 섬세하게 퍼포먼스를 소화하며 당찬 솔로 가수의 탄생을 알렸다.

솔로로 돌아온 라비는 한층 강렬해진 남성미로 시선을 모았다. 라비는 타이틀곡 '밤(BOMB)'을 통해 래퍼로서 매력을 발사했다. '밤'은 라비의 자신감과 포부를 담은 가사와 산이의 익살스러운 래핑이 돋보이며, 폭발적인 사운드로 라비의 강렬하면서도 파워풀한 에너지와 숨 막히는 포텐을 표현하고 있어 인상적이다.

이날의 1위는 빅뱅의 차지였다. 이들은 같은 소속사 후배인 악동뮤지션을 꺾고 출연없이 1위를 했다. 





reddgreen35@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