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부산ㆍ경남

'생활이 어려워'…돼지저금통 털어 달아난 20대

(부산·경남=뉴스1) 강대한 기자 | 2017-01-11 09:33 송고 | 2017-01-11 09:37 최종수정
경남 김해중부경찰서 전경(김해중부경찰서 제공)2017.1.11/뉴스1© News1

단독주택에 침입해 금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김해중부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씨(27)를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 28일 오후 3시께 김해시 봉황동의 한 단독주택에 2층 창문을 통해 침입, 돼지저금통에 든 현금 20만원을 훔친 혐의이다.

지난 3일에도 인근 다른 주택에서 같은 방법으로 상품권 6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도 받고 있다.

A씨는 지난 3일 범행 후 주변을 배회하던 중 경찰의 불심검문을 통해 체포됐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분석을 통해 A씨를 범인으로 특정하고 지난 3일 범행 현장 주변을 배회하던 중 경찰의 불심검문에 걸려 체포됐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rok1813@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펜스 "北 핵 · 미사일 최종 폐기 할때까지 압박"
"전략적 인내의 시기는 끝났다…압박 위해 중국 등과 협력 계속할 것"
마이크 펜스 미 부통령은 23일(현지시간) 북한이 최종적으로 핵과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을 폐…
중국 쓰촨성, 산사태로 100명 이상···
중톱
24일(현지시간) 오전 중국 쓰촨성(四川省)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10…
文대통령 내일 장차관 인사 예상, ···
중톱
문재인 대통령이 이르면 25일 나머지 장·차관급 인선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