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전북

전주 월드컵골프장, 1~2월 평일 2인 플레이 허용

(전주=뉴스1) 김춘상 기자 | 2016-12-30 16:20 송고
전주 월드컵경기장 옆에 있는 월드컵골프장 © News1 김춘상 기자

전북 전주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신)은 내년 1월과 2월 월드컵골프장을 찾는 시민들을 위해 평일에 한해 오전 8시부터 오후 3시까지 2인 플레이를 허용한다고 30일 밝혔다.

월드컵골프장은 주중과 주말, 휴일에 1팀 3~4인 플레이가 기준이지만 혹한기와 혹서기에 한시적으로 2인 플레이가 허용된다.

김신 이사장은 “혹한기를 맞아 시민들이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2인 플레이를 허용한다”면서 “골프 이용객이 늘어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mellotron@


▶ 놓치면 후회! 최신 무료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막오른 트럼프 시대…축포 아닌 美쇠퇴의 시작?
[시나 쿨파]美정부, 중국과 무역전쟁 예고…보호무역주의 강화땐 몰락 불가피
정치는 경제의 결과물이다.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된 것은 세계화로 직업을 잃은 이른바 러…
반기문 "정치지도자 빨리 만날 것"···
중톱
귀국 후 민생 행보에 집중했던 반기문 전 총장이 정치 행보에 본격적으로 시…
서청원 최경환 '당원권정지 3년'…···
중톱
새누리당이 20일 서청원, 최경환, 윤상현 등 친박(親 박근혜) 핵심 의원 …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