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전북

전주 월드컵골프장, 1~2월 평일 2인 플레이 허용

(전주=뉴스1) 김춘상 기자 | 2016-12-30 16:20 송고
전주 월드컵경기장 옆에 있는 월드컵골프장 © News1 김춘상 기자

전북 전주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신)은 내년 1월과 2월 월드컵골프장을 찾는 시민들을 위해 평일에 한해 오전 8시부터 오후 3시까지 2인 플레이를 허용한다고 30일 밝혔다.

월드컵골프장은 주중과 주말, 휴일에 1팀 3~4인 플레이가 기준이지만 혹한기와 혹서기에 한시적으로 2인 플레이가 허용된다.

김신 이사장은 “혹한기를 맞아 시민들이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2인 플레이를 허용한다”면서 “골프 이용객이 늘어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mellotron@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고비 넘긴 '위기의 4월'…한반도 긴장은 진행형
한미훈련 끝난 뒤에도 北도발 대비태세 유지…美 협상제안·한국 대선 등 대화 가능성도
북한의 도발이 높게 점쳐졌던 4월이 군사적 충동 없이 지나갔지만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은 5월에도 …
하루만에 말 뒤집은 美…이번엔 트···
중톱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재차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n…
고비 넘긴 '위기의 4월'…한반도 긴···
중톱
북한의 도발이 높게 점쳐졌던 4월이 군사적 충동 없이 지나갔지만 한반도를 …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