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단독]차승원, 조진웅과 만난다…영화 '독전' 주연

(서울=뉴스1스타) 장아름 기자 | 2016-12-19 17:00 송고
배우 차승원이 차기작을 확정했다.

19일 복수의 영화 관계자에 따르면 차승원은 최근 영화 '독전' 출연을 제안 받고 세부 사항을 조율 중이다.

'독전'은 한 수사관이 마약상의 도움을 받아 마약 구매자로 위장해 마약왕을 잡으려 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배우 차승원이 영화 '독전' 출연을 세부 조율 중에 있다. © News1star DB

앞서 조진웅은 마약 조직에 잠입하는 경찰관 역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는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차승원은 '독전'에서 마약 조직의 보스 역을 제안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아재 파탈'로 사랑 받은 두 배우인 만큼, 이들의 만남에 영화계 안팎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차승원은 올해 예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약을 펼쳤다. tvN '삼시세끼-고창편'에서는 친근한 '차줌마'로 사랑받은 데 이어 올해 추석 영화 '고산자: 대동여지도'에서 감동적인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이에 차승원이 '독전'에서 어떤 변신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한편 '독전'은 영화 '표적', '뷰티 인사이드', '아가씨', '럭키' 등을 연이어 흥행시킨 용필름이 제작한다. 연출은 영화 '천하장사 마돈나'와 '경성학교: 사라진 소녀들'의 이해영 감독이 맡을 예정이다.


aluem_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