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네이버, 내년 1월 분사하는 네이버랩스에 1200억 출자

(서울=뉴스1) 이수호 기자 | 2016-12-14 18:47 송고 | 2016-12-14 19:01 최종수정
이해진 네이버 이사회 의장(왼쪽)과 송창현 네이버 최고기술경영자(CTO). © News1 박정호 기자


네이버는 내년 1월 100% 자회사로 분사하는 연구개발조직 네이버랩스에 3년에 걸쳐 1200억원을 출자한다.

14일 네이버 관계자는 "네이버랩스 지분취득 예정일은 내년 1월 2일"이라며 "네이버랩스를 설립할 때 400억원을 출자하고 이후 2년간 매년 400억원씩 출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네이버랩스는 지난 2013년 네이버가 설립한 연구개발조직이다. 네이버랩스는 로봇과 스마트홈, 인공지능(AI) 등 신기술을 연구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현재 직원 수는 200여명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월 네이버 개발자회의 '데뷰'를 통해 네이버랩스에서 개발한 음성대화시스템 '아미카(AMICA)', 로봇 'M1', 웹브라우저 웨일 등이 공개된 바 있다.


lsh5998688@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법무 · 산업 · 복지부 장관 오늘 일관 인선 단행
세자리 한꺼번에 '패키지' 발표…文대통령 28일 방미 전 내각 구성 마무리
문재인 대통령은 이르면 26일 법무부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등 남은 장관 인선을 단행할 예…
때리는 트럼프 vs 감싸는 文대통령···
중톱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매일 북한의 동향을 파악한 것으로 알려진 가…
'전월세 · 상가권리금' 과제 김현···
중톱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주택·상가세입자 보호라는 과제를 받게 된 김현미 …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