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일반

"강남대로 불법노점상 푸드트럭으로 탈바꿈"

서초구 강남역 8·10번 출구 등 푸드트럭 존 지정

(서울=뉴스1) 전성무 기자 | 2016-11-14 10:38 송고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강남대로변 불법노점상을 정비하고 푸드트럭으로 대체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강남대로를 지나는 시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던 노점상은 푸드트럭 및 부스형 판매대로 전환해 이면도로로 배치하고 강남대로는 디자인 벤치 등 설치로 거리환경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구는 이번 일제정비 대상 43개 노점상 업주에 대해 푸드트럭과 부스형 판매대로 전환하도록 하는 한편 20일까지 자진 정비토록 통보조치했다. 이 같은 조치는 서초구 대표거리 강남대로에 푸드트럭을 활성화해 선진도시와 같은 가로환경을 조성하는 한편 시민들의 보행권을 확보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구는 앞으로 강남역 8·10번 출구 등 4개소를 푸드트럭 존으로 지정하고 전기시설과 지주간판 등도 지원할 계획이다. 또 정비 후에 강남대로에는 화단, 벤치 등을 설치하고 이 지역에 대해 24시간 순찰을 실시해 불법노점행위를 원천봉쇄할 계획이다.

현재 43개소 중 38개소가 이미 푸드트럭, 부스형 판매대 등으로 허가 신청을 마친 상태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강남대로 정비를 서리풀 푸드트럭 활성화 방안 등과 연계해 선진도시의 격조 높은 거리환경으로 조성해 불법노점상에게 점령당한 강남대로를 시민들에게 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lennon@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문준용 조작' 의혹 이준서 출국금지…수사확대
체포 당원 "당 지시로 조작"…檢, 이용주 의원 등 대거 조사대상 포함될듯
국민의당의 '문준용 특혜 조작' 혐의를 수사 중인 검찰이 전날(26일) 국민의당 당원 이유미씨&#…
정부 "신고리 5 · 6호기공사 일시···
중톱
정부는 27일 문재인 대통령의 탈원전 공약에 따라 현재 진행중인 신고리 5·6…
박상기 "법무 검찰개혁 실현…신뢰···
중톱
박상기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된다면 그간의 경험을…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