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유통ㆍ생활경제

가을 맥주축제 ‘더 비어위크 서울’ 성황리에 종료

(서울=뉴스1) 노수민 기자 | 2016-09-27 11:11 송고 | 2016-09-28 09:14 최종수정
© News1
엄선된 국내외 크래프트 비어를 한 자리에서 맛볼 수 있는 새로운 맥주 축제 ‘더 비어위크 서울(TBWS)’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크래프트 비어 스타트업 ‘더부스’의 주최로 지난 21일부터 25일까지 5일간, 건대 커먼그라운드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에는 1만2000여 명의 관람객이 참여해 다양한 수제맥주를 즐기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특히 국내 미수입 해외 브루어리가 포함된 ‘게스트 라인업’과 한국 브루어리로 구성된 ‘로컬 라인업’ 등 맥주 라인업에는 국내외 유명 브루어리들이 대거 참여해 관람객들에게 골라 마시는 재미를 선사했다. 처음 만나는 해외 브루어리의 맥주와 검증된 맛을 자랑하는 국내 맥주들을 한 자리에서 맛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로 맥주마니아들을 즐겁게 했다.

특히 샌디에고 장인 브루어리 ‘에일스미스(AleSmith)’, 뉴욕 브루클린에서 힙한 브루어리 ‘아더하프(Other Half)’, 노르웨이 대표 브루어리 ‘뇌그너(Nøgne Ø)’ 등 해외 브루어리의 맥주들과 주최사 더부스의 ‘ㅋIPA’와 ‘국민 IPA’, 시큼한 맛을 자랑하는 와일드웨이브 ‘설레임+’ 등 국내 대표 브루어리의 크래프트 비어에 높은 관심이 쏠렸다.

여기에 맥주의 맛을 더하는 푸드 페어링과 흥을 더 하는 버스킹 사운드가 축제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켰다. 김치버스의 ‘회기동 퀘사디아’와 더부스의 ‘대동강 페일에일’, 미래식당의 ‘속초 중앙 닭강정’과 버드나무 브루어리의 ‘즈므 블랑’의 조화를 비롯해 수제버거, BBQ 플래터, 타코 등 소문난 맛집 메뉴들이 높은 인기를 끌었다.

더부스 김희윤 대표는 “색다른 크래프트 비어와 함께하는 축제 분위기를 즐기려는 관람객들이 크게 증가하면서 지난 4월에 이어 이번 행사 역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며 “앞으로도 더부스만의 특별한 매력을 자랑하는 크래프트 비어를 지속적으로 선보이는 한편, 수제맥주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축제를 통해 국내 크래프트 비어 문화 확산에 앞장 설 것”이라고 전했다.


nohsm@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박근혜 '구속'…"범죄혐의 소명 · 증거인멸 우려"
전직 대통령 세번째 구속 불명예, 서울구치소 압송 수감…檢, 4월 중순쯤 기소할 듯
국정농단 사건의 핵심 피의자인 박근혜 전 대통령(65)이 결국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강부영 …
안철수 4연승 질주…'文과 맞대결' ···
중톱
국민의당 대선주자인 안철수 후보가 30일 대구·경북·강원 지역 순회경선에…
세월호 마지막 항해…"오전7시 목포···
중톱
세월호가 침몰한지 1081일 만에 '마지막 항해'를 한다.해양수산부는 30일 "해역…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