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오마이걸 진이, 거식증으로 활동 중단…거식증이 뭐길래

(서울=뉴스1스타) 이진욱 기자 | 2016-08-25 19:57 송고
걸그룹 오마이걸 진이가 거식증으로 인해 활동을 중단한다는 소식을 전해 거식증이란 질병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마이걸 소속사 WM 엔터테인먼트 측은 25일 "진이가 데뷔 후부터 거식증 증세를 보여 병원 치료를 받아왔다"며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잠정적인 휴식을 결정하게 됐다. 오마이걸은 7명의 멤버로 당분간 활동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거식증은 폭식증과 더불어 음식섭취와 관련해서 생기는 대표적인 식이장애 증상이다. 이는 날씬해지기 위해 극단적으로 음식을 거부하거나 체중을 줄이기 위해 인위적인 구토, 심한 운동, 설사약 복용 등의 행동을 하는 경우 발생하는 병적 증상이기도 하다. 


오마이걸 진이가 안타까운 소식을 전했다.  © News1star DB

한편 오마이걸은 8월초부터 신곡 '내 얘길 들어봐'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star@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