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국수의 신' 천정명, 조재현 비서에게 급습당해 '위기일발'

(서울=뉴스1스타) 김나희 기자 | 2016-05-18 16:42 송고
'국수의 신' 천정명이 조재현의 수행비서 김주완에게 급습당한다.

KBS2 수목드라마 '마스터-국수의 신'(극본 채승대/ 연출 김종연 임세준, 이하 국수의 신) 측은 18일 무명(천정명 분)과 김길도(조재현 분)의 수행비서인 황성록(김주완 분)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무명은 황성록에게 뒤를 급습당하고 있다. 앞서 황성록은 김길도에게 무명이 죽었다고 거짓말한 상황. 이에 지난주 엘리베이터에서 우연히 마주친 두 사람이 앞으로 어떤 관계를 만들어갈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국수의 신' 천정명이 김주완에게 급습당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 News1star / 베르디미디어, 드림E&M


'국수의 신'의 한 관계자는 "이번 주 방송에선 무명을 둘러싸고 그 누구도 예상치 못한 반전 전개가 이어질 예정이다. 과연 수많은 난관을 딛고 있는 무명에게 어떤 운명이 찾아올지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국수의 신' 7회는 18일 밤 10시 방송된다.



nahee126@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