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

백화점 탈의실에 몰카…여성 고객 30여명 찍은 직원


				

(성남=뉴스1) 최대호 기자 | 2016-02-19 11:17:33 송고
뉴스1 자료.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백화점 여성의류매장 탈의실에서 고객이 옷을 갈아입는 모습을 몰래 촬영한 30대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등 이용촬영) 혐의로 김모씨(35)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9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달 29일 낮 12시께 분당구 소재 한 백화점 3층 여성의류매장 탈의실에서 옷을 갈아입던 A씨(43·여)를 휴대전화 카메라로 촬영하는 등 지난해 10월부터 지난달까지 탈의실 이용 여성 고객 30여명을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해 9월 백화점에서 일하게 된 김씨는 여성 고객이 옷을 갈아입기 위해 탈의실에 들어가면 하단 환풍구에 동영상 기능을 작동시킨 휴대전화를 바깥쪽에서 밀어 넣는 수법으로 범행했다.

김씨는 A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으며 매장 내 CCTV에는 김씨의 범행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김씨는 경찰에서 "호기심에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씨의 여죄를 확인하기 위해 휴대전화를 압수, 분석 작업을 벌이고 있다.


최대호 기자(sun0701@)


▶ 매일 업데이트 최신 만화 100% 무료

▶ 4억원대로 6층건물을 산다! 월 500만원씩 평생..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어제는 JP·오늘은 TK…반기문 대권행보 '시동'
방한 첫날부터 거침없는 동선으로 여권 유력주자 부상…'TK·충청 연정론' 솔솔
지난 25일 1년여만에 귀국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30일 경북 경주 일정을 끝으로 짧은 한국행을 …
500만원이면 개미도 헤지펀드 투자···
중톱
일반 투자자들도 공모 재간접펀드를 통해 헤지펀드 등 사모펀드에 투자할 수…
韓·日 대한항공기 조사…"기장이 참···
중톱
일본 정부가 하네다 공항 활주로를 달리다 엔진 화재로 멈춰선 대한항공 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