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경기

백화점 탈의실에 몰카…여성 고객 30여명 찍은 직원


				

(성남=뉴스1) 최대호 기자 | 2016-02-19 11:17:33 송고
뉴스1 자료.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백화점 여성의류매장 탈의실에서 고객이 옷을 갈아입는 모습을 몰래 촬영한 30대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등 이용촬영) 혐의로 김모씨(35)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9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달 29일 낮 12시께 분당구 소재 한 백화점 3층 여성의류매장 탈의실에서 옷을 갈아입던 A씨(43·여)를 휴대전화 카메라로 촬영하는 등 지난해 10월부터 지난달까지 탈의실 이용 여성 고객 30여명을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해 9월 백화점에서 일하게 된 김씨는 여성 고객이 옷을 갈아입기 위해 탈의실에 들어가면 하단 환풍구에 동영상 기능을 작동시킨 휴대전화를 바깥쪽에서 밀어 넣는 수법으로 범행했다.

김씨는 A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으며 매장 내 CCTV에는 김씨의 범행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김씨는 경찰에서 "호기심에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씨의 여죄를 확인하기 위해 휴대전화를 압수, 분석 작업을 벌이고 있다.


최대호 기자(sun0701@)


▶ 매일 업데이트 최신 만화 100% 무료

▶ 4억원대로 6층 호텔 사장이 되다. 월 500만원씩 평생..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제2 강남역 살인 막겠다지만…믿을만한 통계 無
남녀 구분없는 범죄분석, 피해자 실태 소홀한 여가부 조사…가정폭력 통계도 미흡
강남역 살인사건, 여교사 성폭행 사건 등 잇따르는 여성 대상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대책이 쏟아지…
與비대위 회의론, 전대관리 기구 ···
중톱
새누리당 혁신비상대책위원회가 갈피를 못잡고 있다. 권성동 사무총장의 사…
'브렉시트 재투표' 청원 63만명 서명
중톱
지난 23일(현지시간) 실시된 영국 국민투표에서 '브렉시트', 즉 영국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