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냉장고를 부탁해' 쌈디, 연애 고수의 문자 보내는 법

(서울=뉴스1스타) 온라인뉴스팀 | 2016-02-15 17:22 송고
'냉장고를 부탁해' 쌈디의 연애 스킬이 재조명되고 있다.

쌈디는 최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해 근황과 함께 자신의 연애 방식에 대해서도 털어놨다.

이날 쌈디는 "한 번도 연애를 멈춘 적이 없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그는 "친구들 대신 썸녀에게 카톡을 보내주기도 한다. '뭐해?'라는 톡이 오면 바로 대답하면 안된다"고 말했다. 

'냉장고를 부탁해' 쌈디의 연애 스킬이 재조명되고 있다.© News1star/ JTBC

이어 "'네 생각'이라는 뻔한 대답도 식상하다. '나 그냥 잊지' 이렇게 보내면 '심심하겠다'라는 메신저가 올 거다. 그러면 '네가 보고싶다'라고 보낸다"고 덧붙였다.

'냉장고를 부탁해'에 함께 출연한 타블로는 "혜정이가 '뭐해'라는 문자를 보내서 '네 생각'이라고 보냈더니 아직까지도 답장이 안 왔다"며 허탈한 웃음을 지어보였다.






star@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