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일반

'안전한 설 연휴' 긴급재난문자서비스로 '안전띠 착용' 알림

국민안전처, 6~10일 안전운전 홍보…교통사고 발생 시 우회도로 안내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2016-02-05 06:00 송고 | 2016-02-05 14:23 최종수정
(자료사진). /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국민안전처는 '안전한 설 명절 보내기 종합대책'의 일환으로 연휴기간인 오는 6일부터 10일까지 긴급재난문자방송서비스를 활용해 안전운전을 홍보한다고 5일 밝혔다.

안전처는 교통량 증가로 사고발생 가능성이 높은 시간대에 경부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서해안고속도로 차량 운전자를 대상으로 전 좌석 안전띠 착용, 위험구간 안전운전, 음주운전 금지, 충분한 휴식 후 운전 등을 홍보할 계획이다.

대규모 교통사고가 발생하면 경찰청, 도로공사와 협조해 우회도로, 나들목(IC) 진입금지도 안내한다.

긴급재난문자방송서비스는 각종재난발생시 안전처에서 이동통신사를 통해 휴대전화로 보내는 긴급문자메시지로, 2006년부터 제공되고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설 연휴기간에 발생한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일평균 368건(사망 10.3명)이 발생했으며, 이 중 62%가 안전운전 불이행에 의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cho84@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황금연휴 민심잡기…文 호남 安 충청 洪 PK 앞으로
황금연휴 첫날을 맞은 29일 제19대 대선에 나선 각당 후보들은 전국 각지에서 유권자들과 만나 지지…
北 '내륙' 미사일 실패 의미는 '훈···
중톱
올해 들어 다섯 차례 미사일 발사 시험을 강행한 북한이 29일 또다시 내륙에…
틸러슨 "지금 대북 행동 안하면 재···
중톱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은 28일(현지시간) 북한에 대한 군사옵션이 …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