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김을동 "여성은 조금 모자란듯 보여야, 똑똑하면 밉상"

여성 예비후보 멘토로 조언…"무조건 '네네' 하는 것이 선거에 도움"

(서울=뉴스1) 차윤주 기자, 이정우 기자 | 2016-02-03 18:00 송고

김을동 새누리당 최고위원 /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김을동 새누리당 최고위원이 3일 20대 총선에 도전하는 여성 예비후보 후배들에게 "여자가 너무 똑똑하게 굴면 밉상"이라고 조언해 구설에 올랐다.  

김 최고위원은 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새누리당 총선 여성예비후보자 대회에서 '멘토와의 만남' 코너에 멘토로 출연했다. 
  
한 여성 예비후보가 효과적인 선거운동 방법을 묻자 김 최고위원은 "우리나라 정서에 여자가 너무 똑똑하게 굴면 밉상을 산다. 약간 모자란듯 보여야 한다"면서 "누가 질문을 해서 똑부러지게 이야기하면 거부반응이 있다"고 답했다.  
 
이어 "무조건 '네네' 하는 것이 선거에 도움이 된다"면서 "제가 지난번에 어떤 작전을 썼느냐. 저희 동네에 큰시장에 가서 저같은 뚱뚱한 할머니들이 많은데 제가 '어디가면 김을동 동생이라고 안하냐'니까 (할머니들이) '그렇다'고 박수치고 웃는다. 사람심리가 그저 모자란 듯한 사람에게 다가오지 않는가 한다"고 말했다
 
김 최고위원은 "저기 계신 김숙향 예비후보의 아버님 되시는 분이 김수한 전 국회의장인데 그분 어머니께서 어떤 지역구에서 민원이 들어올 때마다 대답은 딱하나였다. '아~네네, 아~네네' 그분은 네네 대답만 하시는 분이었다. 그 분이 전국에서 최다 득표를 했다"고 사례를 소개하기도 했다.




chacha@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 제주도 "관광객 폭발" 빈 객실이 없다…"충격"
▶ 총체적난국 現 상황... 합리적인 부동산 대책은?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靑,박대통령 취임후 마약류 8종 구매 · 지속처방
[단독]재임기간에 향정약 등 3124정 구입 2504정 사용…의료용 마약 2종은 신규 구매
청와대가 박근혜 대통령 재임기간에 총 8개 마약류 의약품을 구매, 지속 처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6…
'D-2' 3野, '탄핵 외길' 공조 '공···
중톱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소추안 표결을 이틀 앞둔 7일, 야3당은 '공동 결의…
최순실국조 '맹탕 청문회'될까…최···
중톱
7일 열리는 국회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사건…
SPONSORED